인슐린이 중요한 이유 - 인슐린이 결핍되면 어떤 일이 일어날까?

전 세계적으로 당뇨병 환자는 급증하고 있습니다. 물론 한국도 예외는 아닙니다. 당뇨병은 우리 몸의 당(糖, glucose)를 분해하는 인슐린(insulin)이 부족하거나, insulin에 대한 저항성이 생기는 경우에 발생합니다. 즉, 당뇨병 자체는 혈당이 올라간 것이므로, 그 자체만으로 문제가 되지 않습니다.

그렇다면 인슐린이 부족하다는 것은 무엇을 의미할까요? 많은 당뇨병 환자들을 만나 보았지만, 대부분 인슐린이 부족하거나 결핍되었다는 것은 인지해도 인슐린 자체에 대한 생각을 가진 사람은 많지 않았습니다. 그래서 이번 포스팅에서는 인슐린이 어떤 일을 하는지에 대해 생각해 보려고 합니다.

 

1.  우리 몸 전체에 확산되어 에너지 대사에 관여하는 인슐린

 

인슐린은 췌장의 베타세포에서 분비되는 호르몬입니다. 일종의 단백질입니다. 분자량 5,808 이고, 51개의 아미노산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인슐린은 우리 몸에서 지속적으로 췌장 베타세포에서 조금씩 분비되다가, 포도당과 반응하면 순간적으로 높은 속도로 분비됩니다.

인슐린은 분비되어 우리 몸 전체에 확산되어 거의 모든 세포에 작용합니다. 인슐린은 당을 분해하여 무수한 에너지 대사에 관여하고 있습니다. 그러다보니 인슐린이 없다면 우리 몸의 에너지 대사는 마비될 것입니다. 에너지 대사가 마비되는 순간, 우리 몸은 보고, 듣고, 움직이는 모든 것을 할 수 없습니다. 그러니 그 역할이 얼마나 대단한 것인지 짐작조차 할 수 없습니다.

심지어 인슐린이 부족한 경우, 소아의 경우 성장 자체가 어렵고 심한 경우 탈수로 인한 사망에 이르게 할 수 있습니다.

 

2. 간에서의 인슐린 작용

 

우리 몸은 간에 글리코겐(glycogen)이라 하여 에너지를 저장합니다. 그리고 우리 몸의 에너지가 부족하면, 간에 저장된 글리코겐을 분해합니다. 여기서 인슐린은 간에 저장된 글리코겐이 분해되지 않도록 합니다. 즉, 에너지원인 포도당이 혈액 내로 쏟아져 나오지 않도록 하는 것입니다.

또한 혈액 속의 과도한 포도당을 간에 글리코겐 형태로 저장하도록 하기도 합니다. 즉, 혈액 속 당을 간에 저장하면서 혈당 수치가 낮아지는 효과도 기대할 수 있습니다.

인슐린은 간에도 영향을 준다

 

3. 근육은 어떻게 변할까?

 

인슐린은 우리 몸의 근육 합성을 증가시킵니다. 근육을 만들기 위한 아미노산의 흡수를 촉진하는 것은 덤이겠지요. 인슐린이 정상적으로 분비되는 사람이라면, 운동을 할 때 근육이 잘 형성될 것입니다. 하지만 인슐린이 부족하다면, 근육을 만드는 데에도 어려움을 겪게 될 것입니다.

결국 운동의 효과를 제대로 보기 위해서는 인슐린이 제대로 분비되고 있어야 가능합니다. 또한 근육이 잘 다녀진 몸에서는 에너지 대사가 잘 이루어질 수 밖에 없으니, 이래저래 인슐린은 우리 몸의 기초대사량을 건강하게 유지하는데 필수적입니다. 인슐린이 부족하면, 근육량이 감소하고 무력감과 권태감을 느낄 수 있다고 합니다.

인슐린은 근육을 만드는데 관여한다

 

4. 인슐린이 지방 조직에 미치는 영향

 

인슐린은 과도한 혈당을 지방 조직으로 이동시켜 저장하도록 하기도 합니다. 이 때 저장되는 지방의 형태는 중성지방입니다. 또한 적절하게 지방 조직 내에서 단백질의 합성도 촉진합니다. 즉, 과도한 혈당을 저장하고 지방을 단백질로 전환하는데 상당한 역할을 한다고 볼 수 있습니다.

 

 


 

당뇨병 치료를 합병증을 예방하기 위해서 한다고 합니다. 그 전에 당뇨병을 일으키는 원인이 인슐린의 결핍 혹은 부족, 인슐린 저항성에 있다는 것을 기억해 보는 것도 괜찮은 것 같습니다. 순간적으로 혈당이 올라간다고 하여 당뇨병이라 하지 않습니다. 장기간 인슐린 분비가 제대로 되지 않거나, 인슐린이 제대로 작동하지 못한 상황이 쌓여서 나타나는 것입니다.

즉, 당뇨병의 병리학적인 기전은 인슐린에서 기인하며, 결국 우리 몸의 인슐린을 얼마나 잘 조절하느냐에 따라 치료의 성공 여부가 달려 있습니다. 관련하여 다음 당뇨병 시리즈에서는 이런 인슐린을 인위적으로 투여하는 인슐린 약제에 대해 살펴보겠습니다.

 

 

 

 

Posted by 약사엄마 약사엄마

댓글을 달아 주세요